T1, ‘라인 운영+한타’ 압도 BLG에 28분 만에 2세트 승리…승부는 1-1 동점 [SS청두in]

작성자 정보

  • 토토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7,494 조회
  • 0 추천
  • 0 비추천
  • 목록

본문

17160301238502.jpg

[스포츠서울 | 청두=김민규 기자] T1의 탄탄한 라인 운영과 한타 집중력이 빛났다.
T1이 포탑 5개를 파괴하는 동안 빌리빌리 게이밍(BLG)은 단 하나도 제거하지 못했다.
확실히 주도권을 잡은 T1은 BLG를 마지막 교전에서 에이스를 띄우며 승리를 가져왔다.
‘카우스(카밀+제우스)’가 맹활약했다.

T1은 18일 중국 쓰촨성 청두 파이낸셜 시티 공연 예술 센터에서 열린 2024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 브래킷 스테이지 패자조 4라운드 BLG와 대결에서 1세트를 내준 후 2세트를 승리하며 1-1 동점을 만들었다.
T1이 2세트 내내 주도권을 잡으며 BLG를 찍어 눌렀다.

1세트와 달리 2세트 1분도 되지 않아 킬이 나왔다.
BLG가 급습으로 ‘케리아’ 류민석을 잡아낸 것. 그러나 T1 역시 반격하며 BLG ‘온’의 칼리스타를 끊었다.
킬을 교환한 두 팀은 라인 스왑(교환)을 통해 T1은 바텀에서, BLG는 탑에서 이득을 챙겼다.

BLG는 첫 용을, T1은 공허의 유충을 가져가며 균형을 맞췄다.
9분경 T1이 바텀에서 승전보를 올렸다.
‘구마유시’ 이민형이 최고의 컨트롤로 3킬을 쓸어담은 것. 곧이어 ‘케리아‘ 류민석이 킬을 추가하며 바텀 주도권을 견고히 했다.
바텀 승리로 T1이 글로벌 골드도 3000이상 앞섰다.

17160301247726.jpg

BLG가 두 번째 용을 챙기자, T1은 공허의 유충을 독식하며 균형을 맞췄다.
라인 주도권이 있던 T1은 비교적 쉽게 협곡의 전령도 챙겼다.
여기에 ‘카우스’가 BLG ‘빈’을 솔로 킬하며 힘을 더했다.
17분경 BLG가 세 번째 용 스택을 쌓았고, T1은 상대 진영 미드 2차 포탑까지 파괴하며 압박 수위를 높였다.
경기 시작 18분 만에 골드 격차는 7000이상 벌어졌다.

BLG가 네 번째 영혼의 용 사냥에 나섰고 T1이 저지하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이어진 교전에서 3대 4 킬 교환하며 패했다.

하지만 T1의 마지막 한타가 빛을 발휘했다.
T1은 28분경 미드에서 열린 대규모 교전에서 에이스를 띄웠고 그대로 BLG 본진으로 진격해 들어가 28분 만에 넥서스를 파괴했다.
승부는 1-1 동점. kmg@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토토힐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 서명
    토토힐 운영자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9,214 / 1 페이지
  • 보증업체
  • 이벤트
  • 꽁머니교환
  • 로그인
토토힐 이벤트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