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군!멍군!’ T1, 한타 집중력 앞세워 中 BLG에 4세트 승리 승부는 2-2 원점…결승 향할 주인공은? [SS청두in]

작성자 정보

  • 토토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6,619 조회
  • 0 추천
  • 0 비추천
  • 목록

본문

17160364270157.jpg

[스포츠서울 | 청두=김민규 기자] 빌리빌리 게이밍(BLG)이 ‘장군’을 외치니 T1이 ‘멍군’으로 맞섰다.
T1은 불리한 전장을 한타 집중력을 앞세워 경기를 뒤집었다.
주도권을 잡은 T1은 BLG를 압도하며 승부를 원점을 만들었다.

T1은 18일 중국 쓰촨성 청두 파이낸셜 시티 공연 예술 센터에서 열린 2024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 브래킷 스테이지 패자조 4라운드 BLG와 대결에서 4세트 승리하며 ‘패·승·패·승’ 2-2 동점을 만들었다.
이로써 결승전에 오를 주인공은 마지막 5세트서 가려지게 됐다.

경기 시작과 함께 BLG가 ‘페이커’ 이상혁의 아우렐리온 솔을 잡으며 선취 득점했다.
대신 T1은 라인 스왑(교환)을 통해 탑에 있던 봇듀오가 BLG ‘엘크’의 바루스를 끊으며 킬 균형을 맞췄다.

바텀 주도권을 쥔 BLG가 첫 용을, T1은 공허의 유충을 챙겼다.
탑에서 교전이 열렸고, BLG가 3킬을 수확하며 웃었다.
초반 BLG 공세가 매서웠다.
BLG는 바텀에서 ‘제우스’ 최우제를 잡으며 조금씩 앞서 나갔다.

조급해진 T1. 그대도 마음을 가다듬고 천천히 반격하기 시작했다.
최우제가 바텀에서 ‘빈’을 끊었고, 이어진 교전에서 킬을 교환했다.
주도권은 BLG가 쥐었고 무난하게 두 번째 용 스택을 쌓았다.
다만 T1은 미드에서 BLG ‘나이트’와 ‘쉰’을 잡는 등 틈새를 공략하며 추격했다.

17160364277904.jpg

BLG는 세 번째 용 스택을 쌓았고, T1은 이를 노려 한타를 열려했으나 아쉽게 놓쳤다.
그리고 20분경 미드에서 한타가 열렸고 이상혁의 아우솔이 궁극기를 제대로 꽂아넣으며 3킬과 함께 1차 포탑까지 파괴했다.
교전에서 승리한 T1은 전리품 바론도 챙기며 주도권을 가져왔다.

바론 버프를 두른 T1은 BLG를 압박해 들어갔다.
23분경 용 앞 한타가 결정적이었다.
BLG가 네 번째 영혼의 용 사냥에 나섰고, T1은 이를 뺏은 후 4킬을 쓸어담았다.
글로벌 골드도 4000이상 앞섰다.
T1이 승기를 잡은 순간이다.

T1은 두 번째 바론 사냥에 나섰으나 BLG의 저항에 부딪혔다.
그리고 연이어 교전이 펼쳐졌고 킬을 교환하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았다.
32분경 열린 한타에서 에이스를 띄운 T1은 무리하지 않고 바론을 획득하며 다음 공격을 노렸다.

바론 버프와 함께 전열을 재정비한 T1은 BLG 본진을 압박해 들어가면서 세 번째 용 스택도 쌓았다.
35분경 바텀 교전에서 승리한 T1은 그대로 BLG 본진으로 돌격해 두 번째 에이스를 띄우며 36분 만에 넥서스를 파괴했다.
승부는 2-2 원점. kmg@sportsseoul.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토토힐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관련자료

  • 서명
    토토힐 운영자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9,208 / 1 페이지
  • 보증업체
  • 이벤트
  • 꽁머니교환
  • 로그인
토토힐 이벤트
알림 0